안전을 향한 믿음 信

교통안전 모의고사

  • 좋아요
HOME > 안전을 향한 믿음 信 > 교통안전 모의고사

<낮과 밤>편 - 낮이나 밤이나

글. 편집실
1. 야간운전 시 가장 안전한 운전 방법은?
① 해가 지고 날씨가 어두워지기 시작하더라도 운전자의 시야가 잘 확보되면 전조등을 켜지 않아도 된다.
② 야간은 주간보다 시력이 떨어지고 시야가 좁아지므로 감속해 운전한다.
③ 전조등 불빛이 앞차의 뒷부분을 비출 수 있는 거리까지 접근해 운전한다.
④ 장애물을 쉽게 발견할 수 있도록 시선을 되도록 가까운 곳에 둔다.
2. 짙은 안개로 인해 가시거리가 짧을 때 가장 안전한 운전 방법은?
① 전조등이나 안개등을 켜고 자신의 위치를 알리며 운전한다.
② 앞차와의 거리를 좁혀 앞차를 따라 운전한다.
③ 전방이 잘 보이지 않을 때는 중앙선을 넘어가도 된다.
④ 안개 구간은 속도를 내서 빨리 빠져나간다.
3. 피로 및 과로, 졸음운전과 관련한 설명 중 옳은 것은?
① 도로 환경과 운전 조작이 단조로운 상황에서의 운전은 수면 부족과 관계없이 졸음운전을 유발할 수 있다.
② 변화가 적고 위험 사태의 출현이 적은 도로에서는 주의력이 향상돼 졸음운전 행동이 줄어든다.
③ 피로하거나 졸음이 오면 위험 상황에 대한 대처가 민감해진다.
④ 음주운전을 할 경우 대뇌의 기능이 활성화돼 졸음운전의 가능성이 작아진다.
4. 야간운전 시 운전자의 시각반응상태에 대한 설명으로 옳은 것은?
① 평소보다 인지능력이 향상한다.
② 안구 동작이 상대적으로 활발해진다.
③ 시내의 혼잡한 도로를 주행할 때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
④ 단조로운 시계에 익숙해져 일종의 감각 마비 상태에 빠진다.
5. 이륜자동차가 안개로 인해 가시거리가 100미터 이내인 도로를 운행할 때 가장 안전한 운전 방법은?
① 최고속도의 100분의 20을 줄인 속도로 운행한다.
② 전방 확인이 어려우므로 앞차를 바싹 따라간다.
③ 전방 확인을 위해 전조등은 상향으로 조정한다.
④ 전조등이나 안개등을 켜고 상황에 따라 비상등을 켠다.
6. 차량 통행이 한적한 곳에서 야간 운행 중이다. 다음 중 가장 안전한 운전 방법은?
① 앞차의 뒤를 따라갈 때는 전조등을 상향으로 해야 한다.
② 차량 통행량이 적어도 진로를 변경할 때는 방향지시등을 켜야 한다.
③ 교통량이 적으면 정차를 할 때 차폭등과 미등을 안 켜도 무방하다.
④ 한적한 거리에서 구급차가 지나갈 때는 길을 양보하지 않아도 된다.
7. 야간에 마주 오는 차의 전조등 불빛으로 인한 눈부심을 피하는 방법으로 올바른 것은?
① 전조등 불빛을 정면으로 보지 말고 자기 차로의 바로 아래쪽을 본다.
② 전조등 불빛을 정면으로 보지 말고 도로 우측의 가장자리 쪽을 본다.
③ 눈을 가늘게 뜨고 자기 차로 바로 아래쪽을 본다.
④ 눈을 가늘게 뜨고 좌측의 가장자리 쪽을 본다.

정답 및 해설

1.
① 야간 운전 시 전조등은 운전자의 시야 확보 외에도 다른 운전자에게 내 차의 위치를 알려주는 기능을 하므로 어두워지기 시작하면 즉시 켜야 한다. ③ 야간 운전시에는 어두운 주변 환경으로 인해 교통상황을 정확하게 인식하기 어려우므로 앞차와의 간격을 주간보다 길게 잡는 것이 안전하다. ④ 눈의 시선을 먼 곳에 두어 장애물을 일찍 발견해야 한다.
2.
안개 구간에서는 전조등을 켜서 자신의 위치를 알리고, 속도를 줄이고 앞차와의 거리를 충분히 확보하고 운전한다.
3.
② 교통 환경의 변화가 단조로운 고속도로 등에서의 운전은 주의력을 둔화시키고 수면 부족과 관계없이 졸음운전을 일으킨다. ③ 피로하거나 졸음이 오면 위험 상황에 대한 대처가 둔해진다. ④ 음주운전을 하면 대뇌의 기능이 둔화해 졸음운전의 가능성이 커진다.
4.
노면과 앞차의 후미등 불빛만 보는 야간 운전자의 시계는 주간에 비해 매우 단조로워진다. 이러한 단조로운 시계에 익숙해지면 일종의 감각마비 상태에 빠지게 되는데 이것을 각성저하 주행이라고 부른다. 이 상태에 빠지게 되면 안구동작이 상대적으로 둔해지기 때문에 자극에 대한 반응도 떨어진다. 이러한 현상이 장시간 지속되면 근육이나 뇌파의 반응도 저하돼 졸음이 찾아온다.
5.
이륜자동차가 안개로 인해 가시거리가 100미터 이내인 도로를 운행할 때 가장 안전한 운전방법은 전조등이나 안개등을 켜고 상황에 따라 비상등을 켜는 것이다. 시야 확보가 전혀 안 되는 경우에는 길 가장자리나 안전한 장소로 이동한 후 안개가 걷힐 때까지 잠시 주행을 멈추는 것도 필요하다.
6.
앞차의 뒤를 따라갈 때는 전조등을 하향으로 해야 한다. 모든 차의 운전자는 차량의 진로를 바꿀 때 손이나 방향지시기를 이용함으로써 신호를 줘야 한다.
교통량이 적어도 정차를 할 때는 차폭등과 미등을 켜야 하며 한적한 거리에서도 구급차가 지나갈 때는 우측 길 가장 자리 쪽으로 길을 양보해야 한다.
7.
대향 차량의 전조등에 의해 눈이 부실 경우에는 전조등의 불빛을 정면으로 보지 말고, 도로 우측의 가장자리 쪽을 보면서 운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소셜 로그인

욕설, 비방 혹은 게시글과 상관없는 내용의 댓글은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홈으로
  • 상단으로

KoROAD 로고

KoROAD 로고

KoROAD 로고

운전면허안내 콜센터 : 1577-1120
TBN한국교통방송 교통정보 안내 길눈이 콜 : 1644-5000